‘해투3’ 윤정수 “사귀는 줄 모르고 전현무 앞에서 한혜진 향한 관심 표현”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개그맨 윤정수가 방송인 전현무와 모델 한혜진 커플과 관련 “이 둘의 관계를 모르고 전현무 앞에서 한혜진을 향한 관심을 표시했다”고 고백해 혼란을 자아낸다.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를 통해서다.

오는 12일 방송될 ‘해투3’는 ‘해투동:예능클리닉-우정과 전쟁’과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노래방 세대공감’ 1탄으로 꾸며진다. 이중 ‘예능클리닉:우정과 전쟁’에는 개그맨 박수홍과 윤정수, 서경석과 이윤석이 절친으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눈다.

앞선 ‘해투3’ 녹화에서 윤정수는 MC 전현무에게 배신감을 느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윤정수는 전현무·한혜진 커플의 열애보도가 나기 직전에 사석에서 전현무와 만난 적이 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전현무와 한혜진의 관계를 모르고 전현무 앞에서 한혜진을 향한 관심을 표시했다”고 고백했다. 윤정수는 상상만해도 머쓱해지는 그날의 기억에 진저리를 쳐 웃음을 자아냈다.

윤정수의 민망함은 곧이어 분노로 바뀌었다. 당시 전현무가 한혜진과의 관계에 대해 언질조차 주지 않았다고 발끈한 것. 특히 윤정수는 “만약에 내가 한혜진 씨랑 소개팅 좀 시켜달라고 했으면 어쩔 뻔 했냐”면서 울분을 쏟아내 웃음을 자아냈다.

‘해피투게더3’는 12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