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신로드4’ 나르샤 “정준하에게 하고 싶은 말? 요즘 좀 짠해”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 STAR '식신로드 시즌4'

사진=K STAR ‘식신로드 시즌4’

브아걸 나르샤가 먹방 프로그램에 화려한 외출을 감행했다.

12일 방송되는 K STAR ‘식신로드 시즌4’에서는 산낙지, 멍게, 소라 등 60여 첩 한 상 차림이 제공되는 해산물 전문점 끝판왕이 소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나르샤는 특별게스트로 초대되어 걸쭉한 입담을 선보였다. 멤버들과 인사를 마치자 마자 ‘5자 토크’ 코너에 참여하게 된 나르샤는 “내가 연기하는 이유는?”이란 질문에 “밥 벌어먹어”라며 솔직함을 보였다. 또 “정준하 하면 생각나는 말?”이란 질문에는 “요즘 좀 짠해”라고 답해 묘한 공감을 자아냈다.

이어 나르샤는 이날 방송에서 결혼하고 나서 선배님들이 나를 어렵게 생각한다며 나름의 고충도 털어놨다. “결혼을 해서 거리감이 있어 보인다는 말을 들었다. 강호동 선배님은 르샤 말을 못 놓겠어요~”라고 했다며 일화를 전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은서는 “아브라카 다브라로 수련회의 한 획을 그었다”며 직접 시범에 나서 시선을 모았다. 급 ‘불후의 명곡’ 현장으로 변신한 촬영장은 은서의 시건방 춤에 빠져들며 평점 체크에 들어갔고 나르샤는 “정확하다 응용동작이 좋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저 이외의 파트는 모른다 그런데 은서는 안다”라며 은서의 댄스를 인정해 웃음을 자아냈다.

‘식신로드 시즌4’는 오늘(12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