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연, 오는 18일 신곡 ‘Sober’ 발표… DJ로 변신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가수 효연이 DJ HYO(디제이 효)로 변신해 신곡을 선보인다. DJ HYO의 데뷔곡 ‘소버(Sober)’는 오는 18일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소버(Sober)’는 중독성 있는 일렉 기타 리프와 신나는 훅이 돋보이는 트로피컬 퓨처하우스 곡이다. 가사에는 사랑하는 이를 그리워하면서도 떠나보내는 이별 이야기를 담았다. 효연의 매력적인 보컬과 개성 넘치는 디제잉을 동시에 접할 수 있다.

효연은 2015년 SBS MTV 예능 프로그램 ‘MASH UP!’에서 EDM에 도전해 탁월한 재능을 선보였다. 이에 효연의 신곡에 대한 기대가 더욱 커진다.

효연은 오는 18일 ‘소버(Sober)’발표를 시작으로 국내 클럽 투어, EDM 페스티벌 등을 통해 신예 DJ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