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 주우재 “얼마 전 누군가를 좋아하게 됐다” 깜짝 고백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KBS joy

KBS joy ‘연애의 참견’의 최화정, 주우재/사진제공=KBS joy

모델 겸 방송인 주우재가 “얼마 전 누군가를 좋아하게 됐다”고 고백해 스튜디오에 설렘을 몰고 온다. 오는 14일 방송될 KBS joy ‘연애의 참견’ 13회에서다.

이날 방송에는 만날 때마다 행복하고 떨리지만 바라는 것이 많은 여자친구와 설렘은 없어도 편안한 여성 두 사람 사이에 고민하는 남자의 사연이 소개된다. 사연 속 남자는 평소 가슴을 움직이게할 연애를 꿈꿔왔다. 이에 대해 주우재는 “저도 그런 면이 있는 것 같다”며 공감을 표한다.

또 그는 “얼마 전 누군가를 좋아하게 됐다. 내 나이만 돼도 이런 설렘을 느끼는 게 흔치 않다”며 갑작스럽게 자신의 연애 동향을 고백한다. 이어 “마음이 생기면 바보가 되더라”고 덧붙여 게스트 최화정, 김숙, 곽정은과 함께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의 입을 다물지 못하게 만든다. 평소 ‘연애의 참견’에서 타인의 연애사에 늘 칼같은 의견을 고수했던 주우재라 놀라움이 더욱 커진다.

‘연애의 참견’은 오는 14일 오후 10시 1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