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배, ‘라디오스타’가 발굴한 또 한 명의 스타 탄생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MBC ‘라디오스타’가 또 한 명의 스타를 세상에 내놓았다. 주인공은 뷰티크리에이터 이사배.

지난 11일 ‘라디오스타’는 ‘방송 얼마나 재밌게요’ 특집으로 요리연구가 이혜정, 전 프로게이머 홍진호, 프로볼러 신수지, 뷰티크리에이터 이사배가 출연해 다양한 직업만큼이나 다양한 이야기들로 수요일 밤을 뜨겁게 달궜다.

이날 가장 큰 활약을 보인 이사배는 150만 구독자수의 개인 동영상 채널을 운영하고 있는 메이크업 아티스트로서 지상파 첫 토크쇼에 출연하게 돼 시선을 모았다. 그녀는 시작부터 “초대해주셔서 감사하다”며 밝은 에너지를 뿜어내더니 흥과 끼를 마음껏 발산했다. 무엇보다 화제가 된 스타와 셀럽들의 커버 메이크업 뿐 아니라 선미, 아이유, 수지, 장첸의 얼굴모사까지 해내며 모두를 놀라게 하더니 반전 이력으로도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알고 보니 이사배는 MBC 미술센터부터 특수분장팀에서까지 일했던 능력자로 본인의 부주의로 독극물을 쏟는 안타까운 사고로 MBC를 퇴사했는데 접촉성 피부염을 현재까지 가지고 있다고 밝히기도. 이와 함께 홍진호의 유일한 개인기 크리스티나 성대모사까지 스틸해 웃음을 참지 못하게 만든 이사배는 무대에서까지 흥을 마음껏 발산, ‘세상에 없는 캐릭터’라는 자막까지 쓰게 만들어 시청자들의 주목을 한 몸에 받았다. MC들 역시 이사배의 매력에 한껏 빠졌고 윤종신은 곳곳에서 “잘한다 잘한다”며 칭찬했고, 김국진 역시 “이사배 씨 뭐 하시는 분이에요~”라며 신기해했다.

그런가 하면 신수지 역시 연인 장현승과의 열애를 0.1초 만에 인정하게 된 과정을 밝히면서 쿨내를 풍겨내더니 시원시원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전직 국가대표 체조요정답게 개인기 역시 화려했다. 발끝으로 머리를 때리는 전갈 킥을 비롯해 ‘뿜뿜’ 커버댄스로 섹시미와 건강미까지 발산한 그녀는 볼로 시작해 볼링, 테니스에 이르기까지 남다른 공 사랑을 드러냈다. 또 김수현의 승부욕을 증언하는 등 적재적소 에피소드로 시원시원한 매력을 발산했다.

‘2의 남자’로 자신을 소개한 홍진호 역시 특별한 에피소드를 마구 쏟아내며 시선을 사로잡았는데 이사배에게 감은 눈에 ‘눈’ 메이크업을 받아 눈을 감고 있는데도 눈을 뜨고 있는 모습 속에서 상황극을 펼쳐 배꼽을 쥐게 했다. 바람난 주부로 자신을 소개한 이혜정 역시 맛깔스런 맛표현은 물론 오랜 시간 함께한 남편과의 에피소드로 한참을 웃게 만들었다.

시청률 역시 동 시간대 1위였다. 12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 1,2부는 전국 기준 각각 5.2%, 5.3% 시청률을 기록했다.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