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이휘재 “이경규, 총각 때 무좀 양말 신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 캡쳐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 캡쳐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출연한 이휘재가 이경규와 강호동에 대해 거침없는 폭로를 했다.

11일 방송된 ‘한끼줍쇼’에서 밥동무로 출연한 이휘재는 오랜 시간 알고 지낸 이경규와 강호동에 대해 과거를 폭로하며 강렬하게 등장했다.

이휘재는 “경규 형, 마포에서 혼자 사실 때 제가 집 청소도 갔었죠. 호동이 형 대방동에서 혼자 살 때 같이 지냈죠”라고 말했다.

이어 “경규 형 총각 때 무좀 양말 신으셨어요”라고 폭로를 멈추지 않았고 먼저 등장한 탁재훈이 “바로 죽일까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는 이휘재에 “쟤 왜 나왔어”라며 당황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