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왕빛나, 박하나에 “내가 너 꼭 지켜줄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 캡쳐

/사진=KBS2 ‘인형의 집’ 방송 캡쳐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극본 김예나 이정대, 연출 김상휘) 왕빛나가 박하나에게 한상진의 위협으로부터 지켜주겠다고 약속했다.

11일 방송된 ‘인형의 집’에서 홍세연(박하나)는 은회장(이호재)의 제안으로 집에서 프로젝트를 준비하게 됐다. 회사로 출퇴근이 아닌 재택근무를 하게 된 것.

이 소식을 접한 은경혜(왕빛나)는 홍세연에게 “오늘부터 집으로 퇴근하는 거지? 조심해. 장사장(한상진) 내 트래블 프로젝트 망치려고 널 납치까지 하려고 했어”라며 “너에게 비밀명기가 있다는 걸 알면 또 무슨 짓 할지 몰라”라며 주의를 줬다.

그러자 홍세연은 “사장님 무슨 짓 하려고 하면 확 일러버리지”라며 “그럼 지켜줄 거잖아요. 저 구하려고 옷도 벗어주는 팀장님이”라고 미소 지었다.

이에 은경혜는 “알았어. 꼭 일러. 나한테 지켜달라는 사람. 네가 처음이야. 그러니까 내가 지켜줄게”라며 약속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