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세연 주연 ‘옥중화’, 日 지상파 NHK서 방영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드라마 '옥중화' 포스터

/사진=MBC 드라마 ‘옥중화’ 포스터

배우 진세연 주연의 MBC 드라마 ‘옥중화’(극본 최완규, 연출 이병훈)가 지난 8일 일본 지상파 NHK를 통해 방송이 시작됐다. 2014년 ‘해를 품은 달’ 이후로 한국드라마가 일본 지상파에서 방영되는 것은 4년 만이다.

2016년 4월부터 방송된 ‘옥중화’는 진세연, 고수 등이 출연해 최고 시청률 22.6%(닐슨코리아 기준) 기록했다. 일본에서는 같은 해 9월 위성극장, 지난 4월 NHK BS 프리미엄에서 정식 방송되며 당시 방영 중이던 한국 드라마 중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번 방송에 앞서 진세연은 지난해 5월 일본 도쿄에 방문해 기자회견은 물론 현지 방송에 출하며 적극적인 드라마 홍보 활동을 펼쳤다.

현재 진세연은 TV조선 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에 출연 중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