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아저씨’ 김원석 감독, “이지은은 언제나 제 생각 이상” 울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를 연출하는 김원석 감독. / 사진제공=tvN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를 연출하는 김원석 감독. / 사진제공=tvN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를 연출하는 김원석 감독이 연기자 이지은(아이유)의 캐스팅에 대해서 말하다가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 기자간담회에서다.

김 감독은 “제가 이지은에 대해 생각하는 것은 언제나 실제보다 조금 부족하다”며 이지은이 늘 자신의 기대와 생각 이상의 것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자신도 모르게 눈물을 보인 김 감독은 “지안이를 생각하니까 (눈물이 났다)”고 스스로에게 놀라며 “제가 박동훈(극 중 이선균이 맡은 캐릭터)에게 너무 몰입했나 보다”고 덧붙였다.

‘나의 아저씨’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tvN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