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이휘재 “FD시절, 이경규 제안으로 삭발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인 이휘재가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를 통해 선배 이경규과의 ‘삭발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11일 방송될 ‘한끼줍쇼’ 우이동 편에서는 방송인 이휘재와 탁재훈이 밥동무로 출연한다. 규동형제(이경규 강호동)와 두 밥동무는 화려한 입담 대결을 펼치며 우이동 ‘MC 어벤저스’로 거듭난다.

최근 우이동 MT촌 녹화에서 이휘재는 데뷔 초부터 이어온 규동 형제와의 오랜 인연을 자랑했다. 또한 “저는 두 분의 모든 과거를 알고 있어요”라며 심상치 않은 폭로전을 예고해 두 사람을 긴장하게 했다.

이휘재는 과거 방송국 FD 시절, 대선배 이경규로 인해 삭발을 감행했던 에피소드를 전했다. 20여 년 전, 이휘재는 이경규가 진행했던 몰래카메라 프로그램 FD로 처음 인연을 맺었던 것.

이휘재는 “당시 재밌는 상황을 연출하고자 했던 이경규의 제안에 따라 삭발을 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실제 방송에서는 해당 장면이 나가지 않았다”라고 말하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이휘재가 20년 만에 전하는 이경규와의 살벌한 추억은 오늘(11일) 오후 11시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