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신영 “‘쇼챔피언’에 ‘주간아이돌’까지… 수요일의 여자 됐다” 너스레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신영,주간아이돌

개그우먼 김신영이 1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방송인 김신영이 “‘쇼챔피언’에 이어 ‘주간아이돌’까지. 수요일의 여자가 됐다”고 말했다.

김신영은 11일 서울 마포구 상암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새로운 MC로 합류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김신영은 “원래 아이돌을 좋아한다”라며 “‘쇼챔피언’에서는 아이돌들과 단순히 인사마나 하고 지나가는 정도였다면 ‘주간아이돌’을 통해서는 좀 더 가까워질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쇼챔피언’도 수요일 방송이고, ‘주간아이돌’도 수요일 방송인데, 저를 수요일의 여자로 만들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신영은 “앞선 MC 데프콘, 정형돈 씨가 쌓아온 명성에 누가되지 않게 열심히 하겠다”고 남다른 포부를 드러냈다.

‘주간아이돌’은 아이돌의 숨은 끼와 매력을 파헤치는 아이돌 전문 프로그램이다. 3MC 이상민, 김신영, 유세윤과 함께 새단장한 ‘주간아이돌’은 오늘(11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