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수X남지현, ‘백일의 낭군님’ 출연 확정(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도경수(왼쪽) 남지현/사진=SM엔터테인먼트, 매니지먼트숲

도경수(왼쪽) 남지현/사진=SM엔터테인먼트, 매니지먼트숲

배우 도경수와 남지현이 tvN 새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극본 노지설, 연출 이종재)의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11일 CJ E&M이 밝혔다.

올 하반기에 방송될 ‘백일의 낭군님’은 전대미문의 세자 실종사건을 배경으로 한 미스터리 로맨스 픽션 사극이다.

도경수는 극중 ‘원득이’ 역이자 세자 ‘이율’을 맡는다. 살수의 공격에 기억을 잃어버려 아무것도 할 줄 모르는 캐릭터지만 사실은 외모와 문무를 겸비한 왕세자다. 남지현은 남다른 총명함으로 조선 최초라고 자부하는 해결완방(흥신소)을 개업한 ‘홍심’ 역을 맡았다. 노처녀들은 혼례를 해야 한다는 왕명에 따라 강제 혼례의 위기를 맞는 순간, 기억을 잃은 도경수를 만난다. 뜻밖에 혼례를 하게 된 이들이 펼쳐나갈 티격태격 로맨스에 기대가 모아진다.

‘또오해영’ ‘두번째 스무살’을 공동연출하고 ‘듀얼’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은 이종재 감독과 ‘여인의향기’,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로 매력적인 로맨틱 코미디를 선보였던 노지설 작가가 뭉쳤다. tvN ‘백일의 낭군님’은 올 하반기 처음 방송되며 정확한 날짜는 미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