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만기’ 윤지혜, 고창석 죽음과 김명민 연관성 암시…몰입도 UP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 캡처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 캡처

KBS2 ‘우리가 만난 기적'(연출 이형민 조웅, 극본 백미경)에서 윤지혜가 충격적인 엔딩으로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지난 10일 방송된 ‘우만기’에서 곽효주(윤지혜 분)는 늦은 밤 회사에 숨어 들어가 송현철A(김명민)의 자리에서 은밀하게 대출신청 결제를 시도했다.

이어 복직한 현철에게 아무 일 없는 듯 사무적으로 인사했다. 그러나 현철이 동명이인인 송현철B(고창석)의 과거 대출 건에 대해 알아봐  달라고 하자 효주는 “그거 알아볼 필요 없어. 아니 알아 보면 안 돼. 그거 당신이 한 짓이야”라며 비열한 미소를 지어 송현철B의 죽음에 얽힌 음모에 송현철A가 관련이 있음을 암시했다.

윤지혜는 김명민을 상대로 무슨 일을 꾸미는 듯한 속셈을 드러낸 데 이어 극 말미 고창석의 죽음에 대한 비밀과 김명민의 연관성을 폭로해 긴장감을 높였다.

‘우리가 만난 기적’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