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네임 채진, 조현아와 사생활 영상에 입 열다..”반성하고 배우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조슬기

그룹 마이네임 채진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마이네임 채진이 그룹 어반자카파 조현아와의 사생활 유출 영상에 대해 “많은 이들에게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채진은 10일 마이네임 공식 팬카페에 “이번 일로 응원해주고 지지해준 팬들과 멤버, 소속사 식구들, 가족들에게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 의도하지 않은 영상이 온라인에 공개됐으나, 그전에 내 경솔한 행동이 원인이기 때문에 죄송하다고 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사실과 다른 부분이 왜곡돼 퍼져나가 놀랐고 겁도 나고 속상하기도 했지만, 지난 8년 간 대중과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살아왔기 때문에 실망을 안겨드렸다는 점이 나를 더욱 힘들게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모든 것이 내 부덕함의 소치이다. 그날의 일은 어떠한 거짓과 보탬 없이 소속사를 통해 밝힌 내용 그대로”라며 “이번 일을 계기로 더 반성하고 배우겠다. 다시 한번 죄송하다”고 마무리했다.

지난 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조현아, 채진의 술자리 동영상이 퍼졌다. 해당 영상에는 두 사람이 민망한 자세를 취하며 웃고 있어 연인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이와 관련해 조현아와 채진의 양 소속사는 “술자리에서 장난치는 모습”이라며 “친한 사이일 뿐 연인은 아니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