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쇼’ 비오케이, 고품격 감성 하모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MTV '더쇼'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MTV ‘더쇼’ 방송화면 캡처

남성듀오 비오케이(BoK)가 10일 오후 방송된 SBS MTV ‘더 쇼’에서 출중한 가창력을 뽐냈다.

비오케이는 신곡 ‘제발’을 부르며 자신들만의 색깔을 보여줬다. 이 곡은 이별을 준비하는 연인에게 하고 싶은 말을 담은 발라드 장르이다.

두 사람은 풍부한 감성과 호소력 짙은 음색으로 이목을 끌었다.

이날 ‘더 쇼’에는 EXID, Le Ciel, 몬스타엑스, NCT 127, NOIR, SHA SHA, 유앤비, 더보이즈, 배드키즈, 브로맨스, 사무엘, 예임, 오마이걸 반하나, 허영생 등이 출연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