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우도환, 달달 연애→맴찢 이별… 60분 꽉 채웠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우도환/사진제공=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 캡처

배우 우도환/사진제공=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 캡처

MBC ‘위대한 유혹자’에서 우도환이 극과 극을 오가는 감정 연기를 선보였다.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 연출 강인, 이동현)에서 권시현(우도환)이 연애의 절정에서 이별의 고통을 겪었다.

지난 9일 ‘위대한 유혹자’ 17회에서는 시현이 태희(박수영)의 과제를 도와주러 답사를 간 모습이 그려졌다. 자연스럽게 서로를 배려하고 스킨십을 하는 등 평범하지만 사랑스런 데이트 장면이 이어졌다.

막걸리를 처음 마셔본 시현이 만취해 태희에게 애교 섞인 앙탈을 부리는 모습은 그동안 보여준 ‘유혹자’의 매력과는 상반됐다. 진짜 사랑을 알지 못했던 인물이 어느 순간 사랑에 빠져 변화하는 모습이 시청자의 마음을 흔들었다.

그러나 이어진 18회에서는 시현이 태희에게 이별을 통보하며 상황이 달라졌다. 과거 어머니가 일으킨 사고와 태희가 당했던 뺑소니 사고가 일치했기 때문. 사실을 알게 되면 괴로워할 태희를 위해 시현은 자신이 나쁜 사람으로 남기로 결심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우도환은 진정한 사랑을 잃고 텅 비어버린 듯 건조해진 목소리와 절절한 눈빛 연기로 호평 받았다. 특히 엄마의 묘지 앞에서 고통스러운 속앓이를 뱉는 우도환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아프게 만들었다.

‘위대한 유혹자’는 10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