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꼭 잡고’ 한혜진, ‘대본 꼭 잡고’ 촬영현장 사진 공개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MBC '손 꼭 잡고 지는 태양을 바라보자'

배우 한혜진/ 사진제공=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배우 한혜진이 MBC 수목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극본 정하연, 연출 정지인·김성용, 이하 손 꼭 잡고) 촬영 현장에서 연기 열정을 불태우고 있는 장면이 포착됐다.

한혜진은 ‘손 꼭 잡고’에서 예기치 않게 삶의 마지막 순간을 맞게 되면서 행복에 대해 고민하는 여자 ‘남현주’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남현주로 분한 한혜진은 삶의 끝자락에서 가족과 삶 그리고 자신을 돌아보는 주인공의 복잡한 감정선을 섬세하게 묘사하며 한층 성숙해진 연기를 보여준다.

10일 한혜진의 촬영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한혜진은 매 순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는다. 그는 대본을 꼼꼼히 분석하고 제작진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있다.

‘손 꼭 잡고’ 제작진은 “한혜진은 누구보다도 고난도의 감정신이 많다”며 “정신적 에너지 소모가 큰 촬영을 이어가는 와중에도 지친 기색 없이 밝은 매력으로 ‘손 꼭 잡고’의 팀워크를 더욱 돈독하게 만들고 있다”고 밝혔다.

한혜진은 이러한 노력으로 ‘남현주’ 캐릭터를 친숙하게 만들었고 그의 상황과 이야기를 시청자에게 현실감 있게 전달하고 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