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신곡 ‘기적 같은 이야기’ 오늘(10일) 예약판매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에이핑크 새 음반 커버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 새 음반 커버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가 데뷔 7주년을 기념하며 발표하는 새 음반 ‘기적 같은 이야기’의 예약판매를 10일 정오부터 시작했다. 이번 음반 판매 수익금 일부를 기부해 7주년에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기적 같은 이야기’는 오는 19일 세상에 나온다. 오케스트라와 피아노 선율이 돋보이는 이 곡은 알앤비(R&B) 장르로 팬들과 마주하는 순간을 가사로 풀어냈다.  특히 멤버 박초롱, 정은지가 참여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높인다. 박초롱이 가사를, 정은지가 작곡을 맡았다고 한다.

3만장 한정으로 판매하는 이번 음반은 팬들을 위한 곡과 포토북, 기부증서, 포토카드 등으로 구성돼 음반의 소장가치를 높였다. 에이핑크는 영화 주인공으로 변신해 그들만의 기적 같은 이야기를 표현했다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