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키키’ 이이경♥거북이, ‘단짠’ 눈맞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이이경/사진제공=씨제스프로덕션, 드라마하우스

배우 이이경/사진제공=씨제스프로덕션, 드라마하우스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 연출 이창민, 이하 와이키키)에 출연 중인 이이경이 거북이와 환장의 코믹 호흡을 보여준다.

10일 ‘와이키키’ 제작진은 18회 방송을 앞두고 준기(이이경)와 거북이의 눈맞춤 현장을 공개했다.

준기는 생고생을 자처하는 배우 도전기로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앞선 방송에서는 배우 인생 중 가장 큰 배역인 ‘뉴스룸’ 송준석 아나운서에 캐스팅 된 뒤에도 인터뷰를 비롯해 혀 짧은 소리로 위기를 맞으며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에는 거북이와 다정하게 있는 준기의 모습이 담겨있다. 거북이와 다정하게 눈을 맞추고, 등껍질을 쓰다듬는 등 정성스러운 손길에서 왠지 모를 절박함이 느껴진다. 거북이를 향해 호통을 치다가도 다른 사진에선 미소를 보이고 있다. 배역을 사수하기 위해 고생길을 걷고 있는 준기가 거북이와 함께 어떤 환장의 사건을 펼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와이키키’ 제작진은 “‘믿고 보는’ 웃음사냥꾼 이이경이 거북이와도 코믹 케미를 보이며 재미있는 장면을 만들어냈다”며 “한껏 물오른 이이경의 활약을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