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에서 먹힐까?’ 타이 브라더스, 새로운 도시 ‘롭부리’에 도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현지에서 먹힐까?'

사진=tvN ‘현지에서 먹힐까?’

오늘(10일) 방송되는 tvN ‘현지에서 먹힐까?’ 3회에서는 치앙마이를 떠나 새로운 도시 ‘롭부리’에 도착한 타이 브라더스의 모습이 공개된다.

3인방은 낯선 환경에 적응하기도 쉽지 않은 와중에 사람보다 더 많은 원숭이들을 지켜보며 혼란에 빠진다. 원하는 손님은 이상하리만큼 오지않는 가운데, 이들이 현지공략에 성공할지 궁금증이 커진다.

첫회부터 ‘땡모반’에 강한 집념을 보이던 여진구는 장사 중 갑자기 사라지며 동료들을 당황하게 만든다. 바쁜 장사판을 뒤로하고 급하게 떠나며 의아함을 불러일으키는 것. 스스로 정체 불명의 할아버지를 따라 멀리 사라져버린 일명 ‘땡진구 자진납치사건’의 전말은 무엇일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외에도 이날 ‘롭부리’ 장사에서는 꿀조합 메뉴 ‘팟타이’와 ‘완탕’에 이어 완판 행진을 이어갈 새로운 메뉴가 등장한다. 홍사장의 진두지휘 아래 메뉴 개발에 박차를 가한 이들의 두번째 메뉴가 어떻게 시청자들의 눈과 입을 자극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현지에서 먹힐까?’는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