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승희, KBS 새 일일극 ‘내일도 맑음’ 합류…디자이너로 변신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백승희/사진제공=새봄이엔티

배우 백승희/사진제공=새봄이엔티

배우 백승희가 오는 5월 방송되는 KBS1 새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에 합류한다.

‘내일도 맑음'(극본 김민주, 연출 어수선)은 주인공의 성공 이야기를 중심으로 다양한 가족들 모습을 담아낸다. 배우 설인아, 진주형, 심혜진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극중 백승희는 패션회사 수정 뷰티크 디자이너 이한나를 연기한다. 회사에서는 외모도 잘 가꾸고 깔끔하지만 집에서는 한없이 게으른 인물이다. 감정적이고 뜨거운 성격으로 사교성이 좋지만 한번 화가 나면 욱하는 성격을 예고했다.

백승희는 TV소설 ‘순금의땅’, tvN ‘울지 않는 새’ 등에서 주연을 맡았고 OCN ‘동네의 영웅’, tvN ‘화유기’ 등에서 다양한 모습을 보여줬다. 최근에는 프랑스 드라마 ‘T.A.N.K 시즌2’에서 주연으로 활약하며 해외에서도 관심 받았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