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수원 JS컵 대한민국 VS 베트남 경기서 축하공연 펼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골든차일드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골든차일드 /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가 한국 축구 청소년대표팀의 승리를 기원하기 위해 특별한 공연을 펼친다.

골든차일드는 오는 22일 오후 6시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18 수원 JS컵 U-19 국제청소년축구대회(이하 수원 JS컵) 대한민국과 베트남의 경기에 앞서 축하공연을 한다.

이들은 팀 특유의 밝고 활기찬 공연으로 경기장 분위기를 한층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특히 수원 JS컵의 마지막 경기 대한민국 대 베트남 경기를 앞두고 열리는 공연인 만큼, 보다 더 에너지 넘치는 공연으로 태극전사들에게 힘을 불어넣겠다는 각오다.

골든차일드는 “우리가 수원 JS컵에서 축하공연을 보여주게 돼 영광이고, 벌써부터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이날 경기를 보러 오는 이들이 뜨거운 응원을 펼칠 수 있도록 더욱 좋은 공연을 펼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