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인교진 이벤트에 “셋째도 낳겠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동상이몽'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동상이몽’ 방송화면 캡처

배우 소이현이 남편 인교진이 해 준 이벤트에 감동받아 “이러면 셋째도 낳겠다”고 말했다. 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다.

인교진은 화이트데이를 기념해 먼저 초콜릿을 준비했다. 소이현은 차 안에서 초콜릿을 먹고 환하게 웃었다.

이후 인교진은 소이현이 초밥을 먹고 싶다고 했던 것을 기억해 일식 레스토랑을 예약했다. 소이현은 굉장히 좋아하며 셋째 이야기까지 꺼냈다. 인교진은 “좋아하는 모습 보니까 미안하다. 어려운 것도 아닌데”라고 말했다.

소이현은 영상을 보며 “너무 맛있어서 잠깐 정신이 나갔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