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TV’, “현송월, 아이돌 그룹과 비견되는 모란봉악단 단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섹션TV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섹션TV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북한에서 모란봉악단의 단장으로 활동하는 현송월을 조명했다. 9일 방송된 ‘섹션TV 연예통신’에서다.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특별 기획으로 북한의 예술인들을 알렸다.

그 중에서도 탈북 예술인 최신아는 현송월에 대해 “(남한으로 따지면) 나훈아 같은 국민 가수”라고 말했다.

‘섹션TV 연예통신’은 “현송월은 1995년 북한에서 데뷔한 가수로 국내로 따지면 아이돌 그룹과 같은 모란봉악단의 단장으로 활약하고 있다”고 설명한 후 리설주 여사도 소개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