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주말 프로그램 ‘훈풍’… ‘예쁜 누나’ ‘슈가맨2’ 최고 시청률 경신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공식 포스터/사진제공=JTBC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공식 포스터/사진제공=JTBC

JTBC 주말 프로그램이 매주 시청률과 화제성을 경신하며 주목받고 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이하 ‘예쁜 누나’)와 ‘투유프로젝트-슈가맨2′(이하 ‘슈가맨2’)는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 부문에서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을 거뒀다.

화제성도 돋보였다. 화제성 분석회사 굿데이터코퍼레이션에 따르면 ‘예쁜 누나’와 ‘아는 형님’은 드라마 및 비드라마 부문 4월 첫주 화제성 순위에서 각각 1위에 올라섰다. 계속되는 호조에 힘입어 2분기 방송분 역시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됐다.

지난 7일 방송된 ‘예쁜 누나’ 4회는 5.4%로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고 드라마 부문 화제성 1위를 기록했다. 특히 손예진과 정해인이 밤바다에서 키스를 나누며 본격적인 연애에 시동을 거는 장면은 분당 시청률이 6.2%까지 치솟았다. 온라인에서는 60만 건이 넘는 조회 수를 기록하며 관심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정해인과 손예진은 지난 주에 이어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순위에서도 나란히 1, 2위를 차지했다.

지난 8일 방송된 ‘슈가맨2’ ‘댄스 100불 가자!’ 특집 역시 6.3%로 시즌 1,2를 통틀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또 4주 연속 일요일 비드라마 부문 화제성 1위를 지켰다.

7일 방송된 ‘아는 형님’은 2049 타겟 시청률 4.1%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비드라마 부문 화제성은 7단계가 상승하며 1위에 올랐다. 이날 ‘아는 형님’에 출연한 워너원은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순위에서 2위에 등극했다.

8일 방송된 ‘효리네 민박2’도 8.9%의 시청률을 기록해 전주 대비 상승세를 보였다. 단기 아르바이트생 박보검의 마지막 날을 담으며 JTBC 주말 프로그램의 강세를 이어갔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