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문가비, 오늘(9일) ‘섹션TV’서 성형설에 솔직 발언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MBC '섹션TV 연예통신'의 문가비, 김우리/사진제공=MBC '섹션TV 연예통신'

MBC ‘섹션TV 연예통신’의 문가비, 김우리/사진제공=MBC ‘섹션TV 연예통신’

‘몸매 천재’로 불리는 모델 문가비가 9일 방송되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이하 ‘섹션TV’)에서 자신의 일상과 몸매를 가꾸는 비결을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문가비는 리포터 김우리와 서울의 한 필라테스장에서 만나 ‘실시간 검색어 1위’로 화제가 됐던 자신의 운동 비법에 대해 이야기한다.

최근 녹화에서 문가비는 “이국적인 외모 때문에 혼혈이 아니냐는 오해를 많이 받는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자신의 출신 지역과 성형설에 대해 솔직하게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문가비는 또 “인터뷰를 위해 어제 평소보다 운동을 더 많이 했다”며 몸매 중 특별히 신경 쓰는 곳을 밝히고 매일 하는 운동도 직접 선보였다.

리포터 김우리도 평소 운동을 즐기는 것으로 알려져 열성적인 두 사람의 모습이 예고됐다.

문가비는 뿐만 아니라 SNS를 통해 자주 공개하는 자신의 시그니처 포즈도 선보인다. 이를 따라하는 김우리의 모습이 이어져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문가비가 등장하는 ‘섹션TV’는 9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