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M, ‘119KCM’ 계정 생성 “돕고 소통하기 위해”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J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G엔터테인먼트

가수 KCM이 대중과 소통하기 위해 모바일 메신저 계정을 생성했다.

지난 8일 KCM은 자신의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DAILY EPISODE'(데일리 에피소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KCM은 “중대한 발표를 하고 싶어서 이렇게 노래가 아닌 영상을 업로드하게 됐다”며 “SNS를 통해 이루어지는 소통에 대한 중요성과 많은 것들을 배웠다. (어려운 친구들을) 돕고 소통하고 싶다”며 메신저 ‘119KCM’을 만든 계기를 밝혔다.

이어 KCM은 “제 전문 분야는 또 음악이다 보니까 연예, 엔터 쪽에 궁금하거나 직접적으로 알 수 없는 것들을 꼭 알고 싶다면 진정성 있는 글들과 사연을 보내 달라. 도움을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또 “같이 주기적으로 모임을 가져서 어려운 분들도 도와드리고, 찾아다니며 힘을 모아 함께할 든든한 친구들을 모으고자 공개 채팅방도 만들었다”며 “다는 아니더라도 최대한 선별해서 틈틈이 읽고 답도 드리고, 장난이 아닌 진심으로 제가 할 수 있는 분야에서 도움을 드릴 수 있는 것들에 대한 사연들을 많이 보내주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KCM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라이브 영상은 물론, 보는 재미를 더하는 ‘DAILY EPISODE’ 등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해 대중과 소통하고 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