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시혁 지원사격’ 아이즈, 데뷔 첫 단독 리얼리티 출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아이즈 / 사진제공=뮤직K 엔터테인먼트

아이즈 / 사진제공=뮤직K 엔터테인먼트

밴드 아이즈가 데뷔 후 첫 단독 리얼리티를 선보이며 컴백한다.

아이즈의 소속사 뮤직K 엔터테인먼트는 “프로그램 제목은 미정이며 금주 내로 윤곽이 드러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이어 “두 번째 미니 앨범을 준비하면서 앨범 콘셉트와는 다른 평소 멤버들의 모습을 자연스레 녹여 냈다”며 “7개월의 공백을 기다려준 팬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이즈는 리더 겸 기타를 맡고 있는 현준부터 메인 보컬 지후, 드러머 우수, 베이스 준영까지 4명으로 구성된 밴드다. 지난해 9월 ‘다해’로 데뷔했다.

두 번째 미니 앨범의 타이틀곡 프로듀싱은 방시혁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맡아 화제를 모았다.

아이즈는 오는 5월 1일 두 번째 미니 앨범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