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대’ 이준혁 “멜로 비율 높은 작품은 처음…힐링中”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tvN '시그대'에서 물리치료사 예재욱 역을 맡은 배우 이준혁./사진제공=CJ E&M

tvN ‘시그대’에서 물리치료사 예재욱 역을 맡은 배우 이준혁./사진제공=CJ E&M

배우 이준혁이 “멜로 비율이 높은 드라마는 처음이라 힐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준혁은 9일 경기도 파주 아트월드에서 열린 tvN 월화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극본 명수현, 연출 한상재, 이하 ‘시그대’)에서 “지금까지 많은 작품을 했는데 이렇게 멜로 비율이 높은 건 처음이다”고 말했다.

극중 이준혁은 국내 최고의 물리치료사 예재욱 역을 맡았다. 물리치료사 우보영(이유비), 물리치료과 실습생 신민호(장동윤)과 삼각관계다.

이준혁은 “드라마에서 사건에 연루가 안 되고 사람도 안 죽이고 주로 치료하는 게 처음이라 힐링하고 있다”며 “삼각관계에서 저의 다른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거라 생각 한다”고 설명했다.

‘시그대’는 병원 드라마의 주인공은 모두 의사라는 공식화된 틀을 깨고, 물리치료사, 방사선사, 실습생 등 ‘코메디컬 스태프(Comedical staff):의사 외 보건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의료종사자들’을 주인공으로 내세운 작품이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3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