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쥬얼리 김은정, 디바인채널 작사가·배우로 활동…타우 엔터와 전속 계약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쥬얼리 김은정 / 사진=JTBC ‘슈가맨2’ 캡처

쥬얼리 김은정 / 사진=JTBC ‘슈가맨2’ 캡처

JTBC ‘슈가맨2’에 출연한 쥬얼리의 3기 멤버 겸 프로듀싱 팀 디바인채널 소속 작사가 김은정이 배우로 더욱 활발하게 활약할 예정이다.

김은정이 속한 디바인채널은 9일 이같이 밝히며 “김은정이 타우 엔터테인먼트 벗과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배우로서 본격적인 활동을 앞두고 있다”고 알렸다.

김은정은 지난 8일 방송된 ‘슈가맨2’에서 쥬얼리 3기 멤버 박정아, 서인영, 하주연과 함께 출연해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을 ‘슈가송’으로 선택해 불렀다.

김은정은 디바인채널에서 욜키(Yorkie)’라는 이름으로 작사 활동을 펼쳐왔다. 김은정은 용국&시현의 ‘the.the.the(더.더.더)’, Mnet ‘프로듀스101 시즌’의 ‘열어줘’, 태연의 ‘I’m OK’, 트와이스의 ‘PIT-A-PAT’ 등 많은 K팝 곡 작사에 이름을 올렸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