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잣집 아들’ 양혜지, 이규환에 첫 눈에 반했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MBC UHD ‘부잣집 아들'의 양혜지/사진제공=콘텐츠와이

MBC UHD ‘부잣집 아들’의 양혜지/사진제공=콘텐츠와이

배우 양혜지가 MBC UHD ‘부잣집 아들’에서 이규환의 첫 만남에 사랑에 빠졌다.

지난 8일 ‘부잣집 아들(극본 김정수, 연출 최창욱, 심소연)’에서는 서희(양혜지)가 태일(이규한)을 본 뒤 첫눈에 반했다.

이날 서희는 현숙(윤유선)과 함께 쇼핑을 하고 오던 중 영하(김주현)를 바래다주는 태일과 처음 만났다. 넋을 놓고 태일을 관찰하던 서희는 눈이 커지며 서희의 마음이 포착됐다. 하지만 태일이 떠나자 영하에게 “되게 느끼하게 생겼다”, “내 스타일은 진짜 진짜 아니네? 정말 아니다”라며 마음에 없는 말을 꺼내며 보는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집으로 돌아온 서희는 본격적으로 짝사랑을 앓기 시작했다. 자기 타입이 아니라고 중얼거리면서도 자꾸만 떠오르는 태일의 모습 때문에 잠 못 드는 등 머리와 마음이 따로 노는 모습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처럼 서희는 한순간 찾아온 사랑을 본인만 눈치채지 못해 극의 재미를 더했다.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의 서희가 ‘직진녀’로 거듭나며 사랑도 쟁취할 수 있을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은 양혜지를 비롯해 김지훈, 김주현, 이규한, 홍수현 등이 출연한다.매주 일요일 오후 8시 45분에 MBC UHD를 통해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