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홍림, “제 자리 걱정 됐다”…3개월만에 ‘좋은 아침’ 복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최홍림 / 사진=SBS '좋은아침' 방송화면 캡처

최홍림 / 사진=SBS ‘좋은아침’ 방송화면 캡처

SBS ‘좋은 아침’에 개그맨 최홍림이 복귀해 “제 자리가 걱정이 됐다”고 털어놓았다.

최홍림은 9일 방송된 ‘좋은 아침’에 3개월 만에 출연해 “병원에서 6개월은 쉬어야 한다고 했는데 걱정이 돼 나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최홍림은 “제가 집안의 기둥”이라며 “아내가 돈을 벌어도 제가 한두 달 쉬다 보면 나가는 돈도 생긴다. 또 제가 스타도 아니고 해서 2~3개월 비우면 다른 사람이 자리 잡으면 여러가지로 힘들어 진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좋은 아침’에서 (수술) 갔다 오라고 해서 괜찮았다”며 제작진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했다.

최홍림은 “주변에서 얼굴 성형 했냐고 물어볼 정도로 얼굴이 좋아졌다. 다 어머님들 힘 덕분”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