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해요’ 김민석, “나는 ‘합정동 요리왕’…소리만 들어도 메뉴 알아”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 올리브 '다 해먹는 요리학교'

사진제공= 올리브 ‘다 해먹는 요리학교’

그룹 멜로망스의 보컬 김민석이 뛰어난 요리 실력을 공개한다. 9일 방송되는 올리브 ‘다 해먹는 요리학교: 오늘 뭐먹지?(이하 ‘다해요’)를 통해서다.

최근 ‘다해요’ 녹화에서 김민석은 스스로를 ‘합정동 요리왕’으로 소개하며 일본식 달걀 샌드위치인 ‘타마고산도’의 요리수업에 참여했다.

MC 양세형은 김민석의 등장에 “멜로망스가 요리학교에 왔다는게 말이 안된다”며 멜로망스의 노래 제목을 읊는 등 그의 팬임을 자처했다. 그러면서도 “여기에 어울리는 사람이 아니다. 나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해요’ 제작진에 따르면 김민석은 “요리는 소리가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요리할 때 소리만 들어도 메뉴를 알 수 있다”며 뛰어난 청각을 자랑했다고 한다. 이에 제작진은 “김민석의 청각 자존심을 건 듣기 평가가 진행되며 청각과 미각을 모두 만족시키는 게임으로 재미를 더할 전망”이라고 귀띔했다.

또 이날 ‘타마고산도’의 비법을 전수할 요리 선생님으로 가로수길의 유명 일본식 베이커리의 오너셰프인 야스마가 출연한다. 야스마는 일본식 베이커리에 있어 뛰어난 실력의 소유자로 전해져 기대를 더한다. 뿐만 아니라 예사롭지 않은 끼를 방출한 야스마는 박나래에게서 “일본 개그맨이 왔다”는 극찬까지 받았다고 한다.

‘다해요’는 이날 오후 9시 올리브에서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