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연, ‘시크릿 마더’ 출연 확정…보모 ‘리사 김’ 役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김소연/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소연/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소연이 SBS 새 주말드라마 ‘시크릿 마더’에 출연한다.

김소연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김소연이 극 중 보모 리사 김 역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9일 밝혔다.

‘시크릿 마더’는 아이의 죽음에 비밀을 품고 있는 여자의 집에 의문의 ‘입시대리모’가 들어오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다. 자녀를 명문대에 입학시킨 경험을 바탕으로 돈을 받고 다른 자녀의 대입을 책임지는 입시보모를 뜻하는 신조어 ‘입시대리모’를 소재로 다룬다.

김소연이 맡은 리사 김은 차분하고 반듯한 이미지를 바탕으로 신뢰감을 안겨주며 그의 손을 거친 아이라면 누구나 엘리트 코스를 밟아 엄마들의 선망의 대상인 인물이다.

‘시크릿 마더’는 ‘착한 마녀전’ 오는 5월에 처음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