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J 권현빈·김동한, ‘뉴 문’ 사진 공개…”막내 라인의 멋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권현빈(위), 김동한 / 사진제공=페이브 엔터테인먼트

권현빈(위), 김동한 / 사진제공=페이브 엔터테인먼트

약 3개월만에 신곡 발표에 나설 그룹 JBJ의 멤버 권현빈과 김동한의 새 앨범 사진이 공개됐다.

JBJ는 9일 오전 공식 SNS 등지를 통해 오는 17일 발표를 앞둔 디럭스에디션 앨범 ‘뉴 문(NEW MOON)’의 개인별 앨범 사진 공개를 시작했다.

총 4차례에 걸쳐 베일을 벗을 JBJ의 이번 앨범 사진은 오전과 오후 각각 8시 7분에 낮과 밤을 뜻하는 ‘뉴 문(New Moon)’과 ‘다크 문(Dark Moon)’, 두 가지 콘셉트의 이미지로 공개돼 팬들을 찾아간다. 첫 타자는 팀의 ‘막내 라인’ 권현빈, 김동한이다.

‘뉴 문(NEW MOON)’은 초승달이라는 사전적 의미처럼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에 한발 다가선 JBJ의 진심을 16개 트랙으로 담아낸 특별 앨범이다. real-fantasy, 키겐, Bull$eye 등 그 동안 JBJ와 호흡을 맞춰온 작곡진은 물론 JBJ 멤버 전원이 작사에 참여했다.

타이틀 곡 ‘부를게’는 신예 작곡가 코랑이가 프로듀싱을 맡은 데 이어 김상균, 권현빈이 다시 한번 작사가로 참여했다.

오는 17일 ‘부를게’로 돌아오는 JBJ는 21~22일 서울 올림픽 공원 내 SK핸드볼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 ‘정말 바람직한 콘서트- 에필로그(Epilogue)’를 개최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