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잣집 아들’ 김주현, 허세 가득한 김지훈에 “현실 파악 좀 하고 살아” 일침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부잣집 아들' 방송화면

사진=MBC ‘부잣집 아들’ 방송화면

MBC ‘부잣집 아들’의 김주현이 김지훈을 나무랐다.

8일 방송된 ‘부잣집 아들’에서는 김영하(김주현)가 비싼 차 앞에 서있는 이광재(김지훈)를 발견했다.

김영하는 이광재에게 “이거 누구 차야?”라고 물었고 이광재는 “이거? 내 차지”라고 답했다. 이에 김영하는 의아한듯 “너네 집 망했다며?”라고 물었다.

이광재는 “망한 건 우리 아빠고. 내 가오는 아직 그대로지”라며 허세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김영하는 “니가 아직도 부잣집 아들인 줄 아나본데. 현실 파악 좀 하고 살아”라고 일침을 가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