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혜리, 승부욕부터 리액션까지 ‘매력 대방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화면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화면

걸스데이 혜리가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 ‘매력 부자’ 면모를 드러냈다.

혜리는 지난 7일 처음 방송된 ‘놀라운 토요일’에 고정 MC로 출연했다. 시장의 맛있는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받아쓰는 코너 ‘도레미 마켓’에서 혜리는 강한 승부욕과 꾸밈없는 리액션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날 혜리는 놀라운 집중력과 뛰어난 청음 실력으로 방송 첫 회 만에 에이스로 자리 잡았다. 특히 두 번째 문제인 볼빨간사춘기의 ‘싸운 날’을 들은 뒤 혜리는 “한 번에 맞혀도 되느냐”며 강한 자신감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 혜리가 한 번에 정답에 가장 가까운 답을 썼지만 다른 멤버들은 전혀 다른 답을 계속 주장했고, 이를 답답해하는 혜리의 표정이 재미를 더했다.

혜리는 먹방도 놓치지 않았다. 혜리는 첫 번째 미션 성공 후 출연진들과 장어구이 먹방에 나섰다. 마지막 한 점까지 놓치지 않았던 혜리는 “먹으니까 승부욕이 생긴다”고 말했다. 이어 두 번째 미션 상품으로 새조개 회무침이 등장했지만 출연진들은 3번의 오답으로 획득에 실패했다. MC 붐은 개인기를 보여주는 사람에게 새조개 회무침을 한 입 먹어볼 수 있게 해주겠다고 말했다.

혜리는 곧장 앞으로 달려 나가 성유리 성대모사를 선보였다. 혜리는 새조개 회무침을 맛볼 수 있었고, 처음 먹어 본 새조개의 맛에 그대로 스튜디오에 주저앉아 감격한 표정을 지어 폭소를 자아냈다.

혜리의 다양한 리액션은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다른 출연자들의 기상천외한 오답에는 호탕한 웃으며 털털한 매력을 발산했고, 날카로운 추리에는 팔짝팔짝 뛰면서 호응했다.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한 혜리가 앞으로 신동엽·박나래·문세윤·키·김동현·한해와 어떤 케미를 만들어가며 ‘놀라운 토요일’을 이끌어갈지 관심이 집중된다.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