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법변호사’, 이준기부터 최민수까지… 강렬한 첫 등장 ‘시선집중’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무법변호사' 티저 영상

사진=tvN ‘무법변호사’ 티저 영상

tvN ‘무법변호사’ 1차 티저 영상이 첫 공개됐다.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

공개된 티저 영상 속 짙은 안개가 걷힌 후 서서히 그 모습을 드러내는 무법도시 기성. 안개의 도시로 불리는 기성의 모습은 웅장한 비주얼만으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와 함께 “무법도시 기성으로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라고 이준기의 내레이션이 흘러 나온다. 과연 ‘비단으로 지은 성’이라는 뜻을 가진 무법도시 기성은 어떤 곳이며, 이 곳에서 어떤 스펙타클한 사건사고가 벌어지게 될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무엇보다 기성의 모습과 함께 등장하는 네 배우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누군가를 날카롭게 바라보고 있는 ‘무법변호사’ 이준기(봉상필), 격분한 표정으로 판사한테 주먹을 휘두르는 ‘꼴통변호사’ 서예지(하재이), 의미심장한 눈빛으로 주시하는 ‘기성지법 향판’ 이혜영(차문숙), 한 치의 실수도 용인하지 않겠다는 듯 매서운 눈빛을 보내는 ‘야망의 남자’ 최민수(안오주) 등 네 배우의 등장은 보는 이들의 숨을 멈추게 할 만큼 강렬하다.

과연 네 사람이 무법도시 기성에서 어떤 관계로 엮이게 될지, 이들 사이에 어떤 사연이 숨겨져 있을지 궁금증을 높이는데 ‘정의의 여신상 디케’의 등장 또한 의미심장하다. 질서와 계율이 중요한 법정에서 이준기, 서예지, 이혜영, 최민수가 마음에 품은 신념과 야망은 무엇이고 그 속에 깃든 진실은 무엇일지 또한 이를 실현시키기 위해 네 사람이 법과 무법 사이를 어떻게 오갈지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상승시킨다.

특히 “법 좀 아는 조폭, 주먹 좀 아는 변호사”라는 내레이션은 ‘무법변호사’ 이준기의 미친 존재감을 드러내면서 극 중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관심을 더한다. 또한 누군가를 붙잡기 위해 차 위를 거침없이 뛰어넘는 이준기와 그를 뒤쫓는 서예지, 도심 한복판에서 벌어지는 조폭들의 집단 주먹다툼, 쉴 틈 없이 펼쳐지는 골목 추격신, 격렬한 카 체이싱 액션신 등은 짜릿한 스릴과 팽팽한 긴장을 동시에 선사하며 앞으로 펼쳐질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까지 증폭시키고 있다.

‘무법변호사’는 ‘라이브’ 후속으로 오는 5월 12일 토요일 오후 9시 첫 방송을 내보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