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디데이 예인, 국방 FM ‘건빵과 별사탕’ 새 DJ 낙점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멜로디데이 예인 앨범이미지/사진제공=크래커 엔터테인먼트

멜로디데이 예인 앨범이미지/사진제공=크래커 엔터테인먼트

그룹 멜로디데이의 예인이 국방 FM 라디오 ‘건빵과 별사탕’의 새 DJ에 낙점됐다.

소속사 크래커 엔터테인먼트는 6일 “예인이 ‘건빵과 별사탕’의 DJ로 발탁돼 오는 9일 첫 방송에 나선다”고 밝혔다.

예인은 ‘건빵과 별사탕’으로 처음으로 단독 DJ를 맡는다. 가수 일락에 이어 매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청취자들과 함께한다. 첫 방송에서는 예인이 속한 멜로디데이 멤버 전원이 출연해 예인의 DJ 신고식을 축하할 예정이다.

군 매체 DJ로 첫 인사를 하게된 예인은 “‘군화’와 ‘고무신’ 간 사랑의 메신저 역할을 맡게 돼 설레고 기대된다. 청취자들과 친구같이 또는 애인같이 친근한 방송을 꾸밀 것”이라고 말했다.

예인은 평소 그룹 내에서 보컬 실력과 털털한 매력으로 주목받았다. 방송인 안지환의 딸로도 알려져 MBC ‘사람이 좋다’, E채널 ‘내 딸의 남자들’ 등에서 안지환과 함께 출연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