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목보5’ 휘성X하동균, 소신 있는 직진 추리로 실력자 찾을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5'

사진=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5’

가수 하동균과 휘성이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5’(이하 ‘너목보5’)에서 실력자 찾기에 나선다.

녹화 당일 하동균, 휘성은 뚜렷한 주관과 소신을 가지고 흔들리지 않는 추리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데뷔 17년차인 휘성은 “이 바닥에 오래 있다 보니 확 와 닿는 느낌이 있다”며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두 사람과는 다른 주장을 하는 음치 수사대와 의견이 팽팽하게 엇갈리며 추리에 긴장감을 더했다.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예고편에는 하동균, 휘성이 미스터리 싱어의 정체 공개에 ‘멘붕’에 빠진 모습이 담겨 있어 어떤 무대가 펼쳐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과연 두 사람의 추리는 어느 정도 들어 맞을지, 음치들을 색출하고 실력자와 함께 역대급 콜라보 무대를 선보일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이 밖에도 한 번도 립싱크를 해본 적이 없다는 ‘예능 초보’ 하동균이 미스터리 싱어의 목소리에 맞춰 립싱크를 선보이는 장면이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또 휘성의 즉석 제안으로 ‘가슴 시린 이야기’를 부르는 등 하동균의 험난한 예능 적응기도 오늘 방송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너목보5’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