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긴어게인2’ 이선규 “로이킴, 아이돌 외모는 아니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JTBC '비긴어게인'

기타리스트 이선규(왼쪽)와 가수 로이킴/사진제공=JTBC ‘비긴어게인2’

가수 로이킴과 밴드 자우림의 기타리스트 이선규가 22살 나이차를 넘어서 ‘절친’으로 거듭났다.

6일 방송되는 JTBC ‘비긴어게인2’에서는 연이은 버스킹을 준비하며 빠른 속도로 가까워지는 맏형 이선규와 막내 로이킴의 우정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다. 특히 로이킴은 이선규에 대해 “팀의 중심을 잡아주는 존재”라고 설명한다. 이선규 역시 직접 로이킴의 잠자리를 챙기고 배가 고프지 않을까 걱정하는 등 애정을 드러낸다.

이어 서로가 편해진 두 사람은 비난을 펼쳐기도 한다. 로이킴은 “이선규를 생각하면 계속 놀리고 싶다”고 말하며 장난스러운 미소를 지었다. 이선규 역시 “로이킴이 솔직히 아이돌 외모는 아니다”라고 밝히며 웃음을 자아냈다.

‘비긴어게인2’는 이날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