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인아, ‘내일도 맑음’으로 데뷔 4년 만에 여주인공..”기대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설인아 / 사진제공=코리아나화장품

배우 설인아 / 사진제공=코리아나화장품

배우 설인아가 KBS1 새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에 여주인공으로 출연한다. 그는 “좋은 기회를 얻어 감사하다”고 했다.

오는 5월 베일을 벗는 ‘내일도 맑음'(극본 김민주, 연출 어수선)은 내세울 것 없는 주인공의 인생 이야기를 다룬다. 설인아는 극중 주인공인 패션회사 CEO 강하늬 역을 맡았다. 데뷔 4년 만에 지상파에서 첫 주연이다.

설인아는 “좋은 선배님들과 긴 호흡의 연기를 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 더 성장할 수 있는 기회”라며 “연기자로서 깊이가 생길 것 같아서 기대된다.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2015년 KBS2 드라마 ‘프로듀사’로 데뷔한 설인아는 JTBC ‘힘쎈여자 도봉순’과 KBS2 ‘학교 2017’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현재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MC로도 활약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