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렁큰타이거, 마지막 앨범 작업中…오는 13일 선공개곡 발표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가수 타이거JK/사진제공=필굿뮤직

가수 타이거JK/사진제공=필굿뮤직

드렁큰타이거의 마지막 앨범이 베일을 벗는다.

드렁큰타이거의 멤버 타이거JK는 오는 13일 드렁큰타이거의 새 정규앨범의 선공개곡을 발표한다. 이 앨범은 1999년 데뷔해 한국 힙합의 대중화와 역사를 이끌었던 드렁큰타이거의 마지막 음반이다. 또 2009년 발매한 정규 8집 ‘Feel gHood Muzik : The 8th Wonder’ 이후 10년만의 신보다.

타이거JK는 현재 작업 중인 드렁큰타이거의 앨범을 마지막으로 이 팀명을 더 이상 쓰지 않는다. 드렁큰타이거가 데뷔 18년만에 마지막 앨범을 발표하는 셈이다. 타이거JK는 마지막으로 드렁큰타이거의 음악을 사랑해준 팬들은 물론 젊은 세대를 만족시킬 힙합 음악을 들려줄 계획이다.

그동안 그룹 MFBTY와 소속사 필굿뮤직과 굿라이프의 수장으로 활동해온 타이거JK가 올해는 드렁큰타이거의 멤버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드렁큰타이거란 이름이 한국 힙합의 중요한 의미를 갖는 만큼 타이거JK 역시 진정성과 책임감을 가지고 마지막 음반을 작업 중이다.

드렁큰타이거는 ‘너희가 힙합을 아느냐’ ‘난 널 원해’ 등 히트곡을 발표했고 5집 활동 이후 DJ샤인이 탈퇴해 타이거 JK 홀로 ‘소외된 모두, 왼발을 한 보 앞으로!’ ‘몬스터(Monster)’ 등으로 활동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