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불 밖은 위험해’ 강다니엘, “제가 메인 MC거든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이불 밖은 위험해'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이불 밖은 위험해’ 방송화면 캡처

MBC ‘이불 밖은 위험해’에서 그룹 워너원의 멤버 강다니엘이 “내가 메인 MC”라며 야망을 드러냈다. 5일 처음 방송된 ‘이불 밖은 위험해’에서다.

강다니엘은 워너원의 숙소에서 같은 그룹의 멤버인 옹성우와 박우진에게 이같이 말했다.

그러나 내레이션을 맡은 뮤지션 장기하는 “우리 프로그램은 MC가 없는데?”라고 짚어 웃음을 줬다.

강다니엘은 집돌이 검사도 받았다. 그는 집돌이의 특징이라는 ‘약속이 없는 날에는 세수 하지 않는다?’라는 문항에 “완전 잘 씼는데”라고 답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