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왕’ 조용필, 음악으로 교감한 평양 공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봄이 온다'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봄이 온다’ 방송화면 캡처

‘가왕’ 조용필과 밴드 위대한 탄생이 평양 관객들과도 음악으로 교감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5일 녹화 방송으로 MBC에서 중계된 ‘2018 남북 평화 협력 기원 평양공연 봄이 온다’에서다.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은 ‘그 겨울의 찻집”꿈”단발머리’를 평양 관객들 앞에서 열창했다. 관객들은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이 뿜어내는 에너지에 박수를 보냈다.

이날 “감기에 걸려서 죄송하다”고 말한 조용필은 좋지 않은 몸 상태였음에도 최선을 다해 공연을 펼쳤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