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준형X십센치, ‘유희열의 스케치북’서 합동 공연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제공=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오는 7일 방송되는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스케치북’)에서 가수 십센치와 용준형이 합동 공연을 펼친다.

최근 ‘스케치북’ 녹화현장에서 첫 번째 출연자로 등장한 십센치는 ‘봄이 좋냐’를 부르며 무대를 열었다. 이 곡에 그룹 하이라이트의 용준형이 깜짝 등장해 직접 쓴 랩으로 특별한 무대를 만들었다.

노래를 마친 뒤 두 사람은 ‘센치해용’이라는 팀을 결성했다며 서로의 팬임을 털어놓았다. 이들은 상대의 노래 중 가장 좋아하는 곡을 공개하고 바꿔 부르며 상대방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두 사람은 또 “최근 우리가 함께 노래한 ‘소나기’를 발표한 후 스케치북에 강제소환 당했다”며 섭외 과정의 뒷이야기도 밝혔다.

이후 두 사람은 “‘소나기’ 발표 후 날씨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받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스케치북’에는 용준형과 십센치 외에도 UNB, FOURever, 네이브로가 출연한다. 오는 7일 0시 15분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