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권도운, 단막극 ‘미치겠다 너땜에’로 데뷔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신예 권도운 / 사진제공=FN엔터테인먼트

신예 권도운 / 사진제공=FN엔터테인먼트

신예 권도운이 MBC 단막극 ‘미치겠다, 너땜에!’에 출연한다.

‘미치겠다, 너땜에!’는 8년 친구와 하룻밤을 보내고 고민에 빠진 남사친 래완(김선호)과 우정과 사랑 사이에서 갈등하는 여사친 은성(이유영)의 좌충우돌 밀당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권도운은 래완이 자주 가는 단골 카페의 알바생이자 작업녀 서정 역을 맡았다. 바람둥이로 소문난 래완에게 까칠하게 대하지만 점점 마음을 열고 다가가는 인물이다.

권도운은 뉴욕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한 재원이다. ‘미치겠다, 너땜에!’로 처음 데뷔해 신선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권도운은 “시청자들이 사랑에 익숙한 듯 말 하지만 속으로는 겁쟁이와 다름없는 서정에 공감할 수 있도록 연기하겠다”고 밝혔다.

‘미치겠다, 너땜에!’는 오는 5월 7일과 8일 2부작으로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