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맨, 5월 서울·대구서 단독 콘서트 ‘Stand by me’ 개최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

사진제공=메이저나인

그룹 포맨이 오는 5월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포맨은 오는 5월 5일과 6일 서울을 시작으로 5월 19일 대구에서 2018년 첫 단독콘서트 ‘Stand by me’를 연다.

‘Stand by me’는 지친이들의 곁에서 음악으로 위로하고, 음악으로 소통하겠다는 포맨의 마음을 담은 제목이다.

포맨의 소속사 메이저나인은 “포맨이 이번 콘서트의 전체적인 기획에 참여하며 공연에 대한 열의를 보이고 있다”며 “특히 콘서트 전 신용재의 솔로 미니 앨범 발매가 예고돼 있어 콘서트에서 처음으로 그의 새 앨범 라이브를 만날 수 있다”고 밝혔다.

‘Stand by me’ 서울 공연은 5일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 가능하다. 내달 19일 열리는 대구 공연 예매는 오는 10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