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반 위의 하이에나’, MC들 활약 속 유쾌한 현장 공개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사진제공=KBS2 ‘건반 위의 하이에나’

‘건반 위의 하이에나’의 MC들이 ‘예능베테랑’다운 활약으로 게스트들을 도왔다.

‘건반 위의 하이에나’ 제작진은 5일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MC 정형돈, 정재형, 슬리피를 비롯한 출연진 모두가 박장대소하고 있어 유쾌한 촬영 현장을 엿볼 수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정형돈은 육아와 음악에 힘겨워하는 양동근에게 위로를 건네며 자신감을 불어넣었다고 한다. 또 정재형은 라이브 무대를 앞두고 비투비 임현식의 피아노가 원하는 대로 조율되지 않자 직접 무대로 올라가 조율을 해주며 선배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슬리피도 촬영 전 출연진과 스태프까지 살뜰하게 챙겼다는 후문이다.

이 날 패널로 출연한 브라운아이드걸스의 제아 역시 솔직한 반응으로 웃음을 자아내며 MC들을 도왔다.

‘건반 위의 하이에나’는 오는 6일 오후 11시 KBS2에서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