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우재, ‘라디오스타’서 2년 전 태도 논란 해명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모델 주우재/사진제공=YG KPLUS

모델 주우재/사진제공=YG KPLUS

모델 겸 방송인 주우재가 MBC ‘라디오 스타’에서 2년 전 불거진 태도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4일 방송된 ‘라디오 스타’에서다.

주우재는 2년 전 ‘라디오스타’ 출연 당시 다른 게스트들의 토크 시간에 불성실한 태도를 보였단 의견을 직접 언급하며 솔직한 모습을 보여줬다.

또 개인기 시간에는 다양한 모창을 선보였다. 가수 이승환, 김동률, 이현우, 김장훈 등의 개인기 퍼레이드로 “정말 많이 준비했다”는 MC들의 평가를 받았다. 김장훈 성대모사 중 회심의 발차기를 보여주며 예능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주우재는 ‘살짝 미쳐도 좋아”복면가왕”이론상 완벽한 남자”갑자기 히어로즈’ 등 다양한 예능 활동을 펼쳤다. 현재는 JTBC2 ‘연애직캠’, KBS joy ‘연애의 참견’ 등에서 MC로 출연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